에디션 선택 통합홈 English 로스앤젤레스 뉴욕 워싱턴DC 애틀랜타 시애틀 샌프란시스코 시카고 한국기독일보
Christianitydaily.com
2014.04.23 (수)
X
뉴스 기독교 경제 Tech 라이프 오피니언 크리스천 잡스 포토 비디오

버지니아 한인 살인, 사모가 목사 칼로 찔러

기독일보

입력 Mar 04, 2013 07:08 PM PST

Print 글자 크기 + -

기사 보내기 Facebook Twitter 미투데이

순복음노바제일교회 황경상 목사 황대자 사모

버지니아 주에서 발생한 한인 살해 사건의 피해자가 목사인 것으로 밝혀져 충격이다.

경 황(Kyung Hwang)으로 알려진 피해 남성은 버지니아주 페어팩스 시에서 순복음노바제일교회를 담임하고 있는 황경상 목사다. 그리고 그를 살해한 대 황(Dae Hwang, 사모) 씨는 황대자 사모다.

57세인 황 사모는 2일 오전 6시 5분 경 자택에서 63세인 황 목사를 여러 차례 칼로 찔러 숨지게 한 후 경찰에 자수했다. 황 사모는 현재 1급 살인 혐의로 체포돼 보석금 없이 수감됐다.

평소에 사이가 좋기로 유명했던 이 부부에게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인지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.

Like Us on Facebook

© 2013 Christianitydaily.com All rights reserved. Do not reproduce without permission.

의견 나누기

비전교회, 창립 28주년 기념예배 및 임직식 가져

연합장로교회, 차세대 비전 품은 여호수아비젼센터 봉헌

아름다운 섬김이 있다면 한국교회에도 미래는 있다

임직예배 드린 아틀란타한인교회, "아름다운 이야기 만들어 가는 교회 될 것" 다짐

"2014년, 기도의 불로 타오르자"

'한인 선교사들, 거친 환경의 선교지에서 훌륭하게 사역한다'

재활 앞둔 김신애 사모, 지금부터 현실적인 장벽 높아

플로리다 교회들, 세 곳에서 부활의 기쁨 나눠

교회 자꾸 힘들게 하는 장로님 있으면...

C&MA 제 31차 한인총회 '오직 성령으로' 나아가자

Real Time Analytics